알림

모두읽음

News

앞선 지난 23~24일 이틀간 진행된 일반 공모 청약 결과 공모주 청약경쟁률이 588.96대 1을 기록했다.

OLED 시장이 급성장하면서 필옵틱스의 기업 가치도 높아지고 있다.

다음 달 2일 코스닥시장에 상장하는 삼양옵틱스는 사모투자펀드(PEF)가 지분 100%를 보유한 회사가 상장하는 첫 사례가 될 예정이다.

삼양옵틱스는 지난달 23~24일 진행한 일반 공모 청약에서 청약경쟁률 2.32대1을 기록했다.

25일 매일경제신문이 올 들어 국내 주식시장에 상장한 17개 종목(스팩 제외)을 분석한 결과, 코스닥 13개 종목의 주가(전일 종가 기준)는 공모가 대비 평균 36.8%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반도체 부품업체 하나머티리얼즈는 지난달 말 코스닥에 상장한 이후 한 달 만에 공모가(1만2000원) 대비 46.7% 상승했다.

이 밖에 지난 3월 코스닥에 입성한 신신제약 주가도 공모가(4500원)가 2배 가까이 올랐다.

상장 이후 주가가 공모가 밑으로 빠진 종목은 지난 3월 상장한 치과용 의료기기 전문기업 덴티움을 제외한 3개에 이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