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모두읽음

연관종목

독일 투자 내 초점은 자동차 업종

독일 투자 내 초점은 자동차 업종

유동원       2017-01-03T09:37:00.000000      

올해 최고의 해외 투자 처로서 독일을 꼽는다.

잔존가치 모델 상 독일 내 매력도가 가장 높은 업종이 자동차이다.

상대적으로 한국 자동차의 매력도를 들여다 보면, 2017년 나쁘지 않다.

2017년 글로벌 최고 투자처는 독일!

2017년 글로벌 최고 투자처는 독일!

유동원       2016-12-29T13:30:00.000000       댓글 2

독일 경제, 2017년 회복 국면

독일 증시의 잔존가치 모델 상 매력도, 전세계적으로 높아

6-센스 모델 상 독일 매력도 충분

20일(현지시각) 유럽 주요국 증시가 혼조세로 마감했다.

도널드 트럼프 취임식 당일 유럽 증시는 소폭 오르내렸다.

범유럽 지수인 스톡스 600은 전날보다 0.07% 하락한 362.58에 거래를 마쳤다.

독일의 DAX 30은 0.29% 오른 1만1630.13, 프랑스의 CAC 40은 0.20% 오른 4850.67에 마감했다.

영국의 FTSE 100은 0.14% 내린 4850.67에 거래를 마쳤다.

20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취임 연설 도중 뉴욕 증시의 상승폭이 축소됐다.

스탠다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일대비 0.26%(5.80) 상승한 2269.49를 기록 중이다.

나스닥도 전일대비 0.24%(13.16) 소폭 상승한 5553.24를 기록하고 있어 미국 주요 증시가 전체적으로 강보합세를 보이고 있다.

반면 트럼프 취임 행사 전 장을 마감한 유럽 증시는 엇갈린 표정을 지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