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모두읽음
Deep Value

더 이상 떨어지고 싶어도 떨어질 수 없는 주식을 사보자! + 미국 소형주 투자의 위력

2016-12-24 08:54:00       Kangcfa    댓글 28

요약

  • 이번에는 인간적으로 너무 싼데 파산 위험도 적은 주식, 즉 PBR<0.3, 부채비율 <100% 주식의 투자수익률을 분석해 보겠다.
  • 결론적으로 이런 종목에 투자했다면 복리 25%라는 나쁘지 않은 수익을 기록했다. 그러나 싼 주식이 더 싸지는 경우도 꽤 많았다.
  • 그리고 엊그제 SNEK에 올라온 "Size Factor-Factor Investment" 를 분석해봤다. 결론은 소형주 알파는 존재하지만 저자가 주장하는 만큼 감동적이지는 않은 것 같다.

- 전략명: “저 PBR+ 저 부채비율 콤보전략”

- 레벨: 초급

- 스타일: 밸류

- 기대 복리수익률: 20%+

- 매수전략:

부채비율이 100% 이하인 주식 필터링
그 중 PBR가 0.3 이하인 경우만 매수

매도전략 : 1년 1회 리밸랜싱


엊그제 올린 " 초등학생도 복리 20% 벌 수 있는 방법 (PBR + PER 콤보전략)" 이 호응이 매우 좋았다(클릭수 800 돌파 YEAH! 감사합니다). 여러 가지 질문도 받았는데 그 중 가장 흥미로웠던 질문은 정현우 씨의 질문이었다.

질문은 " 기업이 벌어 들이는 이익의 크기에 따라 적정 PBR은 다르겠지만, 단순화 시켜서 부채비율이 100% 이하, PBR 0.3이면 절대바닥에 가까운 주식으로 볼 수 있을까요?"

였는데, 이게 흥미로웠던 이유는 나도 몇 년 전 "PBR가 0.3 이하로 떨어지는 경우는 거의 없더라, 0.3 언저리에서 사면 무조건 버는 거 아니냐" - 라고 생각을 했는데, 딴짓하느라 저 전략 백테스트 한다는 것을 까먹었었다. 

PBR 0.3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대해 생각을 해보자. 총자산 150원, 자기자본 100원, 부채 50원인 기업이 있다고 가정해 보자. 그럼 내가 기업을 청산하고 싶으면 이론적으로 자산을 다 팔아버리고, 그럼 나에게 150원이 떨어지고, 50원은 빚쟁이들에게 주면 나머지 100원은 주주들이 나눠 가지는 것이다. 근데 PBR가 0.3이라는 건, 이런 기업의 시가총액이 30원(!!) 에 형성되어 있는 것이다. 그래서 PBR가 0.3 이하로 떨어지는 것은 흔하지 않다.

Reminder: PBR: 시가총액 / 자기자본 = X/100 = 0.3, X(시가총액) = 30

물론 실제로 청산하면 장부가격 150원인 자산을 다 팔아서 150원을 확보하기는 힘들다. 그래 좋다. 100원만 확보했다고 치자. 그럼 50원을 빚쟁이한테 주고 주주들은 나머지 50원을 나눠 가지는 것이다. 근데 그래도 시가총액인 30원보다는 훨씬 높다. 즉 청산 절차에서 자산을 상당부분 말아먹어도 주주가치가 시가총액보다 높다는 것이다. 

그런데 달랑 PBR 지표 한 개만 보고 주식을 사는 것은 불안하다는 점은 "초등학생도 복리 20% 벌 수 있는 방법" 에서 이미 한번 설명 드렸다. 이번엔 한번 "부채비율" 을 추가해 보겠다.

부채비율도 매우 훌륭한 지표이다. 이유는?

부채비율이 낮은 기업은 파산할 가능성이 적다.(오호!)

잘 아시겠지만 주식 할 때 파산(소위 망하는)하는 기업을 사면 안 된다. 그럼 그 주식을 5원에 주고 샀던 100만원에 샀던 투자수익은 늘 -100%이다.

그런데 몇 가지 재무지표만 잘 보면 사실 망하는 기업을 피하기는 별로 어렵지 않다. 그 중 유력한 지표가 "부채비율" 이다.

저자는 직접 해당 분석글을 작성하였으며 저자의 고유한 의견을 토대로 작성되었습니다. 해당 글은 저자가 습득한 사실에 바탕하여 작성하였으나 제시 또는 인용된 정량수치는 실제의 사실과 일치하지 않을 수 있으며 이의 정확성에 대해서는 보증할 수 없습니다. 저자는 SNEK의 정책에 해당되는 보상 외에 어떠한 보상도 받지 않았습니다. 또한 언급된 회사와 일절의 비즈니스 관계가 없습니다. 언급된 주식에 대한 투자 행위와 투자 결과에 대한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귀속됩니다.

SNEK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의거 보호받고 있으며, 전문 1/3 이하와 원문 링크가 포함된 경우에만 공유를 허용하고 있습니다

기고자 가입하기

SNEK은 기고되는 투자 분석글에 대하여 기고료를 지급하고 있습니다.

분석글 제출

독창적이고 색다른 시각의 의견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지금 분석글을 제출하세요.

기고자

Kangcfa

Kangcfa

안녕하세요 강환국입니다.

CFA, CAIA 자격증 있으며, 2005년부터 계량투자 논문을 뒤지면서 실전투자에 활용하고 있습니다.

주로 개인투자가들이 활용 가능한 계량 투자전략 소개해 드리고, 백테스트 결과를 제공해 드리며, 자산 증진에 기여하는 논문 및 책을 요약할 겁니다.

아울러 터무니없이 싼 개별종목 나오면 소개해 드리겠습니다(NCAV, -EV 등).

기고자의 다른 글

투자를 배우는데 필요한 문헌 총정리 OR 세계 최초 ‘주석 마케팅’ (2) 2017-05-27 12:00:00
투자를 배우는데 필요한 문헌 총정리 OR 세계 최초 ‘주석 마케팅’ (1) 2017-05-23 09:10:00
로우볼 투자전략 이모저모 – 안 잃는 전략부터 복리 38%를 벌 수 있었던 전략까지 2017-05-14 16:20:00
계량투자 – 큰 그림을 이해하기 2017-05-10 09:32:00
로우볼 투자전략 – 복리 20% 넘는 전략들은 왜 이렇게 많나 2017-05-07 10:45:00